말씀에 붙잡힌 사람 (사도행전 18:1~11)

양정국 0 172

 [성경본문] 사도행전 18:1~11 

1. 그 후에 바울이 아덴을 떠나 고린도에 이르러 2. 아굴라라 하는 본도에서 난 유대인 한 사람을 만나니 글라우디오가 모든 유대인을 명하여 로마에서 떠나라 한 고로 그가 그 아내 브리스길라와 함께 이달리야로부터 새로 온지라 바울이 그들에게 가매 3. 생업이 같으므로 함께 살며 일을 하니 그 생업은 천막을 만드는 것이더라 4. 안식일마다 바울이 회당에서 강론하고 유대인과 헬라인을 권면하니라 5. 실라와 디모데가 마게도냐로부터 내려오매 바울이 하나님의 말씀에 붙잡혀 유대인들에게 예수는 그리스도라 밝히 증언하니 6. 그들이 대적하여 비방하거늘 바울이 옷을 털면서 이르되 너희 피가 너희 머리로 돌아갈 것이요 나는 깨끗하니라 이 후에는 이방인에게로 가리라 하고 7. 거기서 옮겨 하나님을 경외하는 디도 유스도라 하는 사람의 집에 들어가니 그 집은 회당 옆이라 8. 또 회당장 그리스보가 온 집안과 더불어 주를 믿으며 수많은 고린도 사람도 듣고 믿어 세례를 받더라 9. 밤에 주께서 환상 가운데 바울에게 말씀하시되 두려워하지 말며 침묵하지 말고 말하라 10. 내가 너와 함께 있으매 어떤 사람도 너를 대적하여 해롭게 할 자가 없을 것이니 이는 이 성중에 내 백성이 많음이라 하시더라 11. 일 년 육 개월을 머물며 그들 가운데서 하나님의 말씀을 가르치니라

 

 

 행 18:1-11 말씀에 붙잡힌 사람

  본문은 사도 바울의 2차 전도여행 중 고린도 사역을 기록한 것인데, 바로 앞 아덴 전도와 크게 달라진 모습입니다. 즉 십자가 복음만 전하기로 하였고(고전 1:18, 22-24) 말씀에 붙잡힌 바 되었다 하였습니다.
  사람은 무엇인가에 붙잡힌 존재입니다. 지구가 둥근데 떨어지지 않고 사는 것은 중력에 붙잡혀 있기 때문입니다. 성도는 하나님의 손에 붙잡힌 사람입니다. 그런가 하면 나쁜 것에 붙잡혀 사는 사람도 많이 있습니다. 그러나 성경은 우리가 거룩한 것에 붙잡힐 것을 강력히 요청하고 있습니다. 모세의 손에 있는 마른 막대기 지팡이가 하나님의 지팡이인 이유는 하나님께서 모세를 붙잡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바울이 말씀에 붙잡혔다 하였는데 붙잡히다 라는 헬라어 단어는 ‘쉰에코’로 쉰(함께)과 에코(붙잡다)가 합쳐진 말입니다. 쉰에코가 수동태로 사용되면 서로에게 붙잡혔다, 중간태로 사용되면 서로를 붙잡았다는 뜻입니다. 즉 사도 바울이 말씀에 붙잡혔다는 것은 말씀이 바울을 붙잡고 있을 뿐 아니라 바울도 말씀에 집중하여 말씀을 붙잡고 있는 상태입니다. 이를 빌 3:12에서 잘 보여 주고 있으니 오직 내가 그리스도 예수께 잡힌바 된 그것을 잡으려고 달려가노라. 

  사도 바울의 생애는 이것을 너무나 선명하게 보여 주고 있으니 (1) 그가 다메섹 도상에서 예수를 만나기 전까지 그는 율법주의에 붙잡혀 살았습니다. 율법주의에 붙잡혀 있으면 자기 자랑과 자기 의요, 복음을 박해할 수 밖에 없습니다. (2) 사도 바울이 고린도 오기 직전에 아덴에서 전도했는데 별 결실이 없었습니다. 아덴에서의 바울은 말씀에 적당히 붙잡혔었습니다. 철학의 도시라고 해서 철학적 설교를 했기 때문입니다. (3) 그래서 고린도에서부터는 십자가 복음만 전하기로 작정을 했습니다. 이렇게 말씀에 제대로 붙잡힌 사도 바울, 그 패역한 도시 고린도에서 전도하여 교회를 세웠고, 계속해서 신약성경 13권을 기록하는 영광을 얻었고, 소아시아와 유럽 곳곳에 복음을 전파하여 많은 교회를 세우고 세계복음화의 초석을 놓는데 쓰임을 받았습니다.


  우리는 시편 119편에서 말씀에 붙잡힌 사람의 모습을 보게됩니다. (1) 말씀에 붙잡힌 사람은 결코 불의를 따르지 않습니다.(37, 115, 128절) (2) 더욱 말씀을 갈급해 합니다(32, 72, 147-8절) (3) 말씀을 사랑하여 주야로 읊조립니다(43, 97절) (4)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말씀을 전파합니다(13절) (5) 범사에 말씀 따라 순종하고 실천합니다(33-34, 56-57, 106절) 성도 여러분! 사도 바울뿐 아니라 모든 성도는 말씀에 붙잡혀야 합니다.